노무현 대통령 후보 시절 영상입니다.

직접 기타를 치면서 상록수를 부르는 모습입니다.


우리는 당신을 잊지 않겠습니다.



은빛냇물님이 쓴 글입니다.
댓글을 달아 주세요.
  1. BlogIcon 앗초롱영 2009.06.25 23:46 댓글 주소 고치기/지우기 댓글 쓰기

    보고싶다 계실때는 그 소중함을 잘 몰랐던 어리석은 ... 우리아들이 노무현대통령 처럼 이마에 주름 하나만 생겨서 대통령되고싶다고 했는데...